리하이 카운티 솔즈베리 타운십의 600만 달러 맨션에서 매각 다음날 화재 발생

0

지난 월요일 매각된 수백만 달러의 리하이 카운티의 매션에 화재가 발생했다.

이 맨션은 앨런타운 외곽에 조용한 지역에 위치해 있으며 지역 주민들은 리하이 밸리 전 지역에서 가장 비싼 집에 어떻게 화재가 발생했는지 의문을 갖고 있다.

지역 주민들은 맨션이 팔린 월요일 밤 파티가 열렸다고 전했다.

지역 주민 팀 스피노시는 “두 대의 관광 버스가 들어왔고 사람들이 집으로 들어갔다. 사람이 많지 않아서 아마 작은 파티였을 거라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경찰은 36,000제곱피트 규모의 맨션 연회장에서 화재가 시작됐다고 밝혔다.

당시 화재를 진압하던 몇명의 소방관들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